함백산추모공원, 참여 지자체 간담회 개최

현재 공정율 48% 달성, 내년 6월 개원 예정

최부순 기자

작성 2020.09.10 12:10 수정 2020.09.10 12:10

화성시가 내년 6함백산추모공원의 개원을 앞두고 참여 지자체들과의 간담회를 개최했다함백산추모공원은 화성시를 비롯해 부천, 안산, 안양, 시흥, 광명 총 6개 지자체가 약 1520억 원을 투입해 화장시설과 장례식장, 공원 등을 조성하는 공동형 종합장사시설이다.

화성시 제공

  

지난 201712월 착공을 시작해 한차례 공사가 중지된 이후 지난해 1월 재착공해 현재 48%까지 공정이 완료된 상태이다시는 8일 추모공원 건립현장에서 참여 지자체장들과 현장 탐방 및 간담회를 열고 그간의 사업추진 현황을 공유했으며, 앞으로의 운영방향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참여 지자체들은 원활한 주민지원사업 추진과 추모공원 운영을 위한 운영비 분담 방안 등 주요 현안 해결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또한 추모공원 개원 후 예상되는 교통체증을 막고자 지역 국회의원과 함께 39번 국도 확장을 공동 건의하는 방안도 함께 공유됐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6개 지자체가 함께 추진하는 만큼 시민들의 기대도 높을 것이라며, “원정화장으로 고통받는 시민들이 없도록 조속한 개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화성시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부순기자 뉴스보기